충북도, 겨울철 농업재해 종합대책 총력 추진
충북도, 겨울철 농업재해 종합대책 총력 추진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7.12.05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3월 15일까지 운영

충북도는 대설, 한파 등 겨울철 재해로부터 농업인의 재산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겨울철 농업재해 종합대책’을 수립하여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 추진대책으로 유기농산과에 겨울철 농업재해대책 상황실을 설치하고 내년 3월 15일까지 운영할 계획이며, 농업피해 발생시 보험가입액의 60~90%를 보상해 주는 농작물재해보험 가입률 제고를 위한 대책을 중점적으로 추진한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도에서는 사전 조치사항으로 시군별 농업시설 중점 관리대상을 현행화하고, 농업재해 예방을 위한 문자발송 대상자 5,562명의 개인정보를 확보하였다.

중점 추진대책으로는 농업재해대책 상황실을 운영하여 기상특보 발령시 농업인과 유관기관에 문자를 발송하여 재해를 예방하고, 피해발생 시 신속하게 피해상황을 파악하고 응급조치로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상황관리에 철저를 기할 계획이다.

또한, 농업재해 피해발생시 보상이 가능한 농작물재해보험의 가입률 제고를 위해 겨울철 농한기(12월~2월)에 농업인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사업홍보”를 추진하여 농업인 인식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각종 농업인 모임, 새해 영농설계 교육 등 농업인이 모이는 곳을 직접 찾아가 보험금 지급사례를 통한 사업의 필요성 등을 설명하고, 도·시군 사업지침에 사업대상자 선정시 보험가입 농가를 우선 선정하도록 명시함으로써 보험 가입을 유도할 방침이다.

충북도 유기농산과장은 “겨울철 재해에 대비해 농업인 스스로 비닐하우스 및 축사 제설작업, 난방기 가동, 지열보온 등 가온시설 점검과 하우스내 보강지주(버팀목)를 설치, 농작물 보온피복 및 배수로 정비를 통해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사전예방 노력“과 ”피해보상을 위한 농작물재해보험에 적극 가입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8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ND소프트
QR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