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충북 오송에 세계적 수준의 新공장 준공
대웅제약, 충북 오송에 세계적 수준의 新공장 준공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7.11.15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품질과 원가 경쟁력을 확보해 글로벌 헬스케어 그룹으로 도약 마련

국내 10대 제약사 중 5번째로 충청북도에 입주*한 대웅제약은 11월 15일 오후 2시 오송 신공장 내 주차장에서 충북도지사, 충북대 총장, 국회의원을 비롯해 이종욱 대웅제약 대표와 임직원 및 협력업체 직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송 신공장 준공식을 개최하였다.
* 유한양행(1위, 오창), 녹십자(2위, 오창), 대웅제약(4위), 셀트리온(7위, 오창), LG생명과학(10위, 오송)

오송 신공장은 총 사업비 약 2,100억원을 투자하여 대지면적 66,110㎡, 건축면적 13,890㎡, 연면적 37,326㎡ 규모로 2015년 8월 착공하여 2016년 9월에 준공하였으며, 2017년 4월에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KGMP 인증을 받아 연말까지 168명의 직원이 근무할 예정이다.

주요생산품과 생산규모는 우루사(간기능개선), 다이벡스정(당뇨병치료), 알비스정(위염치료) 등 내용고형제를 연간 20억정, 전립선암 치료제인 루피어를 연간 60만 바이알 규모이다. 특히, 전 세계에 수출 가능한 cGMP* 수준의 생산시설을 확보하고, 24시간 연속 생산이 가능한 시스템과 생산과 물류 무인화를 통해 제품 제조과정에서의 모든 물류흐름이 자동으로 이루어지는 최첨단 스마트 공장으로서 우수한 품질과 안전성에 가격 경쟁력까지 갖추었다.또한 대웅제약의 국내 공장 중 최대 규모로서 ‘글로벌 2020’ 달성과 글로벌 헬스케어 그룹으로 성장하기 위한 글로벌 생산기지로서 2020년까지 매출 3조원 시대를 창출할 주역이 될 것이다.
* current Good Manufacturing Practice : 강화된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으로 미국 FDA가 인정하는 의약품 품질관리 기준

대웅제약은 지난 1945년 설립 후 대표제품인 '우루사' 를 발매해 국내 제약산업을 이끄는 리더로서 글로벌 시장 개척을 통해 아시아 및 북미 등 글로벌 네트워크를 확보해 성장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는 기업이며, 지난해 연매출 8,839억원을 올린 국내 4위의 제약사다. 또한, 매년 매출액의 약 10% 넘게 연구개발 분야에 투자하고, 국내 바이오신약 1호 당뇨병성 족부궤양 치료제 '이지에프 외용액'을 출시하는 등 신약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준공식에서 이 지사는 “국내 굴지의 제약기업인 대웅제약이 오송 신공장을 발판 삼아 세계 일류기업으로 도약하여 충북경제 전국대비 4%달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8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ND소프트
QR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