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넷방송국
  • 소설허브
  • 트위터
  • 페이스북
  • 다음
  • RSS리더
충북뉴스도정뉴스
제천국제한방바이오산업엑스포 참가기업 수출계약 봇물코이엠화장품 中, 日 ㈜뷰티콜라겐 베트남 수출계약
함께하는충북  |  chungbuk3@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25  15:53:2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2017 제천국제한방바이오산업엑스포 기업전시관에 참가한 제천에 본사를 둔 코이엠화장품이 중국 한로미(韓露美)메디(주)와 일본 마쓰도 인터네셔널과 1,800만불과 30만불 규모의 수출계약을 25일 엑스포장 내 비즈니스 라운지에서 각각 체결했다. 또한 청주 소재 화장품 제조업체 ㈜뷰티콜라겐은 베트남 낫아잉그룹과 100만불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코이엠화장품(대표 김정기)은 2002년 창업이래 마스크팩 등을 생산하고 있으며, 2013년 ISO9001, 14001인증에 맞게 공장을 준공 하였으며, 자체 미생물 발효설비 및 마스크팩 자동화 시스템 완비하고 있으며, 기초 및 바디, 헤어제품 등 제품 생산이 가능하며 일일 마스크팩 생산량 40만장을 생산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추고 있다.

  코이엠화장품은 아동복지시설 후원 등 각종 지역사회 봉사활동을 적극 펼치고 있으며, 특히 제천의 우수한 약초를 활용한 발효화장품 연구개발 및 식품개발에 집중투자 하고 있다. 코이엠화장품 김정기 대표는 “한방 천연물을 소재로 한 마스크팩 생산을 위해 다양한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라며 이번 엑스포를 계기로 더욱 성장의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뷰티콜라겐(대표 이관모)은 2005년 설립되어 콜라겐을 전문적으로 제조하고 다양한 종류의 화장품과 건강기능식품을 개발하여 상업화에 성공한 국내 대표적인 콜라겐 전문회사로서 최근 산자나무추출물을 이용한 기초화장품 ROA를 런칭하여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아울러 2016년 충북중소벤처기업청 선정 우수중소기업에 선정되었으며, 화장품 신소재에 대한 특허 기술을 다수 보유하고 있다.

이경숙 대표는“이번 베트남 수출계약을 통해 수출 거래선을 동남아 국가로 다변화 시키는 계기 되었다며, 앞으로 수출품목 다양화를 위해 한방·천연 추출물에 대한 연구개발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를 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날 계약 체결식에 자리를 함께한 이근규 제천시장은 “먼저 B2B거래에 걸맞게 수출계약을 맺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 제천시는 한방바이오·천연물 산업이 발전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1
새롭게 펼쳐지는‘화합 대한민국’신호탄이 쏘아지다
2
2017 청남대 ‘국화축제 21일 팡파르’
3
전국체전 성화봉송 첫날, 오늘부터 4일간 도내 봉송
4
제38회 흰지팡이날 기념 전국시각장애인복지대회 개최
5
인생은 해루질
Issue In 충북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방역 추진상황

People in 충북
35년간 536회...도내 최다 헌혈자 송득준 선생님

35년간 536회...도내 최다 헌혈자 송득준 선생님

정비의 꽃은 검사, 검사의 꽃은 예방이죠

정비의 꽃은 검사, 검사의 꽃은 예방이죠

"정성스런 손길로 고객에게 감동을 선물하다"

패션디자인분야 충청북도 명장 1호로 선정된 윤붕구 GQ테일러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Copyright © 2012~2017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