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넷방송국
  • 소설허브
  • 트위터
  • 페이스북
  • 다음
  • RSS리더
충북뉴스도정뉴스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K-뷰티 역량 전세계에 떨쳤다사상 최대 205개 기업, 40개국 바이어 1,238명 참가
함께하는 충북  |  chungbuk3@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18  10:44:1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목표 관람객(5만명) 보다 66% 초과한 8만3천여명 다녀가 -
- 소비자와 참가기업 대만족, 두 마리 토끼 모두 잡아 -

2017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가 5일간의 행사를 마무리하며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B2B중심의 K-뷰티 원조 엑스포인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에는 당초 목표 관람객 5만명보다 66%를 초과한 8만3천여 명 이 다녀가는 성황을 이뤘다.

529명의 해외바이어 포함 1,238명(지난해 1,080명)의 바이어가 방문해 수출계약 추진실적이 981건 1천272억원 상당에 달하는 등 국내 최대 화장품 수출진흥 전문엑스포의 위상을 전세계에 다시 한번 떨쳐 보였다.

특히 LG생활건강, 에뛰드하우스, 한국화장품 더샘, 셀트리온스킨큐어, 잇츠한불, 사임당화장품 등 205개 기업이 266개의 부스를 운영하면서 전 세계 바이어와 엑스포를 찾은 관람객을 만났다. 이는 지난해 열린 3회 엑스포(197개 기업 참여·258개 부스 운영)보다 8개의 기업과 부스가 늘어난 수치다.

이번 엑스포의 가장 큰 특징은 중국일변도(한국수출 38%)에서 탈피해 해외바이어 초청국가를 동남아, 중동, 유럽, 남미, 아프리카 등으로 확대하는 등 수출다변화를 도모하고 이라크, 이스라엘, 수단, 알제리아, 오만, 에티오피아 등 신규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노력했다.

지난해(34개국) 보다 6개국이 늘어난 40개국의 해외바이어가 참가했고 바이어와 기업간 1:1 매칭을 통해 총 2천500회(2016년도 2천235건)의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 이를 통해 기업, 국내외 바이어, 전문가가 참여해 수출계약을 성사시키는 등 실질적인 비즈니스 성과를 거뒀다.

수출상담회를 통해 린제이코스메틱이 중국 아위실업과 12억원의 계약을 체결했고, 충북도 기업인 ㈜Hnb9은 인도네시아 홈쇼핑 1위 한상기업인 레젤홈쇼핑과 30억원 상당의 수출계약을 맺었다.

또, 기초화장품을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숲코스메틱도 한국 화장품 전문수입 무역업체인 중국 산동성 청도시 소재 유미무역(대표 박학용)과 10억원 상당의 MOU를 체결하기도 했다.

해외시장 개척과 함께 국내시장 판로개척을 위해 올해 처음 시도한 국내 유명 유통대기업 MD초청 구매상담회는 우수한 제품을 생산해 내는 강소기업에게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되었고, 해외바이어에게 제공하는 뷰티박스도 첫 선을 보여 기대 이상의 반향을 일으켰다.

국내 유명 유통상품기획자(MD) 초청 구매상담회에서는 총 145건에 449억원의 구매상담이 이뤄졌으며, 자연지애, 태남메디코스, 트로이아르케, 지엘컴퍼니 등이 롯데마트, 인터파크, 농협하나로유통 등과 97억원의 구매계약을 체결했다.

또 각 화장품기업의 기능성 제품을 저렴하게 판매한 마켓관에서는 지난해(12억3천만원) 보다 18% 증가한 14억5천만원이 넘는 판매실적을 거뒀고 글로벌 바이오코스메틱 컨퍼런스, 과학기술 여성 리더스포럼, 코스메틱 콘서트 등을 통해 각 기업과 바이어, 화장품 관계자들이 글로벌 화장품 시장의 최근 동향을 한자리에서 파악하기도 했다.

이번 엑스포는 참가 기업과 바이어의 높은 만족도는 물론, 충북도지사배 미용기술경연대회, 뷰티마켓관, 체험부스, 학술행사, 경품이벤트 등 다양한 부대행사로도 관람객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관람객 편의와 볼거리 제공을 위한 뷰티마켓관 운영과 오송엑스포 행사장과 청주공예비엔날레 행사장을 왕복하는 시티투어버스 운행, 그리고 행사기간에 오송역에서 찾아가는 철도박물관을 운영해 어른과 아이, 기업 모두가 즐거운 엑스포가 되었다는 평가다.

충북도는 이번 엑스포를 통해 국내외 화장품·뷰티기업에 새로운 비즈니스의 장(場)을 제공하고, 오송의 보건의료행정·교통 지원 인프라를 통해 화장품·뷰티산업 발전의 가능성과 잠재력을 입증하기도 했다.

이시종 충북도지사는“이번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를 통해 K-뷰티 원조인 충북이 화장품뷰티산업의 메카로 전세계에 우뚝 설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행사를 성공리에 마칠 수 있도록 엑스포를 찾아주신 국내·외 기업과 바이어, 그리고 많은 성원을 보내주신 도민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함께하는 충북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1
새롭게 펼쳐지는‘화합 대한민국’신호탄이 쏘아지다
2
2017 청남대 ‘국화축제 21일 팡파르’
3
전국체전 성화봉송 첫날, 오늘부터 4일간 도내 봉송
4
제38회 흰지팡이날 기념 전국시각장애인복지대회 개최
5
인생은 해루질
Issue In 충북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방역 추진상황

People in 충북
35년간 536회...도내 최다 헌혈자 송득준 선생님

35년간 536회...도내 최다 헌혈자 송득준 선생님

정비의 꽃은 검사, 검사의 꽃은 예방이죠

정비의 꽃은 검사, 검사의 꽃은 예방이죠

"정성스런 손길로 고객에게 감동을 선물하다"

패션디자인분야 충청북도 명장 1호로 선정된 윤붕구 GQ테일러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Copyright © 2012~2017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