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넷방송국
  • 소설허브
  • 트위터
  • 페이스북
  • 다음
  • RSS리더
충북뉴스도정뉴스
충북농기원 개발 검정찰벼「청풍흑찰」,「청풍흑향찰」의 표준재배법 홍보농가 실천사항 꼭 지켜야 수량과 기능성 성분을 높아져
함께하는 충북  |  chungbuk3@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01  14:27: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차선세)은 최근 오랜 연구 끝에 육성한 검정찰벼「청풍흑찰」과「청풍흑향찰」의 표준재배법을 개발하여 농가에 보급한다.

현재 우리 쌀 시장은 적정 수준보다 2배 이상 많은 175만톤의 재고량이 있으며, 연간 1인당 먹는 쌀의 소비량은 2015년도 기준 62.9kg으로 하루 172g정도의 밥을 먹고 있다. 이러한 현실속에 현지 쌀값은 80kg 한가마 당 12만원선에 거래되고 있다.

이와 더불어 2014년에는 흑미의 생산량이 사상 최대를 기록 했다. 같은 시기 귀리, 렌틸콩, 병아리콩 등과 같은 값싼 수입산 농산물이 우리의 안방을 점령하기 시작하여 흑미의 소비가 급격하게 감소됐다.

그러나 최근 흑미 산지가격이 회복될 기미가 보이면서 가격이 낮은 찹쌀을 대체하여 재배하고자 하는 농민이 늘고 있다. 충북농업기술원에서 개발한 청풍흑찰(2010 개발)은 수량성이 높고, 청풍흑향찰(2014 개발)은 구수한 누룽지 향이 특색인 검정찰벼이다. 그러나 수확시기가 늦으면 현미의 검은 색택이 감색되는 단점이 있다.

이러한 단점을 개선하기 위하여 지난 3년간 연구를 수행한 이채영 연구사는 “수량을 유지하면서 검은 색택을 좋게 하기 위해 이앙시기를 5월 27일~6월 2일에 맞추고, 비료량은 일반벼 시비량과 같은 량을 주고, 수확시기는 출수 후 44~48일경이 알맞다”라고 하였다. 재배법을 준수할 경우 현미의 상품성이 11%, 활성산소 소거 능력이 30%, 안토시아닌 함량은 최대 3배 증가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청풍흑향찰은 밥을 지었을 때 나는 구수한 향이 일품으로 소비자들에게 각광을 받을 것으로 본다. 다만 키가 85cm로 다소 크므로 비료관리에 주의해야 한다. 두 품종 모두 질소질 비료가 과다하면 친환경 재배지에서 혹명나방 등 병해충의 피해가 우려되므로 적정 비료량을 준수해야 하고, 벼가 익는 기간이 길기 때문에 출수 후 35일 경에 물떼기 하는 것이 좋다.

충북농업기술원 작물연구과 홍성택 과장은 “우리가 개발한 청풍흑찰과 청풍흑향찰은 중․만생종으로 추청벼보다 이삭이 늦게 출수되어 농가에서 수확을 미루는데 흑미가 가지고 있는 기능성 물질과 품질의 향상을 위해서 조기 수확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함께하는 충북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1
충북 도정의 싱크탱크, 제4기 정책자문단 위촉
2
충북도, 국토교통부 공모사업 잇따라 선정, 쾌거
3
국제무예센터 '제1기 국제청소년 무예캠프' 입소식
4
충북도에서 생산된 계란은 살충제로부터 안심
5
제천국제한방바이오산업엑스포 성공개최를 위해 공동협력 다져
Issue In 충북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 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방역 추진상황

고병원성 AI방역 추진상황

People in 충북
35년간 536회...도내 최다 헌혈자 송득준 선생님

35년간 536회...도내 최다 헌혈자 송득준 선생님

정비의 꽃은 검사, 검사의 꽃은 예방이죠

정비의 꽃은 검사, 검사의 꽃은 예방이죠

"정성스런 손길로 고객에게 감동을 선물하다"

패션디자인분야 충청북도 명장 1호로 선정된 윤붕구 GQ테일러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학순
Copyright © 2012~2017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