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오송, 최신 글로벌 화장품 트렌드의 중심으로 우뚝
오송, 최신 글로벌 화장품 트렌드의 중심으로 우뚝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9.10.23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 바이오코스메틱 컨퍼런스에 세계적 전문가 모여

 

충청북도가 주최하고 서원대학교가 주관하는 ‘제5회 국제 바이오코스메틱 컨퍼런스’가 23일 KTX오송역 2층 컨벤션홀에서 화장품 관련 기업 관계자와 전문가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번 콘퍼런스는 동남아․유럽․중국 등 글로벌 화장품 시장의 최근 연구 동향에 대해 알아보고, 최근 트렌드인 맞춤형 화장품 제도 도입에 따른 선제적 대응을 위해 소비자 맞춤형 원료 소재 및 개발전략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였다.

먼저 1부는 경기열 서원대학교 교수가 좌장으로 ‘최신 글로벌 화장품 연구의 최신동향’이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피야왓나타나스파 영국 부츠 태국 지사장의 동남아 시장에서 소매점들이 성공하기 위한 혁신 프로세스 관리, 베로니카솔로도프 독일 엘레멘티 스페셜티스 수석연구원의 현장시현을 통한 직접 만들 수 있는 화장품, 왕민엔 북경무사전자상무유한공사(APU) 연구원의 중국 화장품 시장 동향, 가기경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 상해 지원장의 중국의 맞춤형 화장품 시장 동향과 진출 방안 순으로 발표됐다.

2부는 제주대학교 윤경섭교수가 좌장으로 ‘맞춤형 화장품 시장 동향’이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정세규 (주)인코스팜 이사가 내년 3월부터 본격 시행되는 맞춤형 화장품 시장에 대비해 맞춤형 화장품 소재 개발을 위한 피부 마이크로바이옴 연구 동향을 발표하고 이어 유서연 (주)레파토리 대표가 맞춤형 화장품 소비자의 가치 인식에 따른 구매 동향을 전달했다.

이장섭 충북도 정무부지사는 “국내외 화장품 산업의 기술교류와 정보교환 등 상호교류의 장이 되어, 충북 화장품 산업의 국제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라며 “대한민국 화장품산업 시장 점유율을 현재 3%에서 2030년까지 9%로 확대하기 위해 전문산업단지 조성과 전시관 건립, 국제 K-뷰티스쿨설립 등 다양한 시책을 발굴·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24일은 천연ㆍ유기농화장품 국제컨퍼런스와 할랄인증 설명회, 25일은 코스메틱 콘서트, 26일은 중국위생허가 세미나가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9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