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충북도, 대기환경 개선 국비 328억 확보
충북도, 대기환경 개선 국비 328억 확보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9.08.19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배출기여도가 높은 산업·교통분야 총력 대응

충청북도는 2019년 정부추경 예산에서 건설기계 엔진교체 등 16개 사업에 국비 328억원을 확보하여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적극 대응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는 2019년 본예산(국비 218억)의 150% 규모로 사업장의 청정화 사업을 지원하고 친환경 교통수단 및 노후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 대폭 확대, 건설기계 엔진교체 사업 등 미세먼지 배출기여도가 높은 산업·교통분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사용된다.

또한, 지난 8. 2일 공포된 충청북도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조례 시행을 위한 차량 운행제한 시스템 및 무인단속 카메라 등 기반시설을 구축하고 도민들이 보다 정확하고 신속한 예보를 받아볼 수 있도록 대기오염측정망도 확충할 계획이다.

주요사업은 수소자동차 150대, 수소충전소 1개소, 전기차(이륜차) 343대, LPG 화물차 신차구입 300대,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10,000대,

노후경유차 저감장치 부착 1,000대, 건설기계 엔진교체 등 380대, 운행제한 시스템 1식, 운행제한 카메라 20대, 소규모 사업장 방지시설 개선 129개소, 미세먼지 불법배출 예방감시 100명, 굴뚝자동측정기기 설치·운영 3개소, 대기오염측정망 6개소, 가정용 저녹스 보일러 보급 확대를 위한 국비 증액 지원 등을 추가로 추진한다.

충청북도는 이 같은 사업을 다음 달부터 본격 시행하기 위해 지방비 242억원을 추가로 확보하여 지난 4. 19일 미세먼지 종합대책 보고회시 발굴된 미세먼지 저감 사업을 가속·추진할 방침으로 미세먼지 걱정 없는 맑고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 및 도민의 건강 보호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성식 환경산림국장은 도민이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수준까지 도달할 때까지 실효성 있는 저감 대책을 지속 발굴하고 ‘20년 국비 확보를 위해 모든 도정역량을 집중해 지속적으로 노력·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9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