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충청북도의회, 일본 경제보복 규탄 결의대회 개최
충청북도의회, 일본 경제보복 규탄 결의대회 개최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9.08.06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북도 의회가 6일 일본의 경제보복을 강력 규탄하는 결의대회를 갖고 수출규제 즉각 철회를 재차 요구했다.

도의회는 지난2일 일본의 백색국가 지정 배제를 규탄하는 성명을 발표한데 이어, 이날 오후 도의회 현관에서 규탄대회를 개최했다.

도의회는 이날 채택한 결의문에서 일본정부의 백색국가 제외 결정과 수출규제 조치를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히 요구했다.

이와 함께 일본이 경제보복을 중단 할 때까지 163만 도민과 함께 일본 제품 불매운동을 비롯해 관련조례 제정 등 도의회 차원의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해 적극 저지할 것을 결의했다.

정부와 충청북도에 대해서는 피해 예상기업에 대한 지원책 마련과 함께 기술개발 투자와 소재‧부품산업 육성, 경제체질 개선 노력에 적극 나서 줄 것을 요청했다.

도의회는 또한 강제징용 피해 배상에 대한 우리 사법부 판결을 존중하며 일본의 해당기업은 피해자들에게 정당한 배상금을 지급할 것과 일본정부의 진심어린 사과를 요구했다.

이와 관련 장선배 의장은“일본의 경제보복은 가해자가 피해자를 경제로 겁박하는 불량 국가임을 스스로가 증명하는 행위”라고 규정짓고 “일본 아베정권은 하루라도 빨리 세계 경제 질서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경제보복 행위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며“충북도의회와 의원들은 일본의 경제보복이 중단될 때까지 163만 도민과 함께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9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