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엔트리 1차 마감… 우수선수 대거 참가 ‘기대’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엔트리 1차 마감… 우수선수 대거 참가 ‘기대’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9.08.05 0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개 종목 104개국 2,918명 접수… 1회 대회보다 64% ↑

 

세계 유일의 무예종합경기대회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 기량이 뛰어난 우수선수가 대거 참가한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지난달 31일 기준 1차 명단엔트리 등록을 마감한 결과 20개 종목 203개 세부 경기에 104개국 2,918명의 선수단이 등록했다고 밝혔다.

2회 대회 명단엔트리는 지난 2016년 1회 대회 명단엔트리 87개국 1,780명보다 64%(17개국 1,138명) 증가했다.

이는 당초 선수단 목표인 2,520명보다 16%(398명) 초과한 것이며 이중 해외선수단은 2,347명으로 80.4%나 된다.

선수등록이 가장 많은 종목은 세계선수권대회와 동시에 개최되는 크라쉬로, 339명이 등록했다. 이어 유도 207명, 통일무도 187명, 무에타이 165명, 펜칵실랏 173명 등의 순이다.

최대 규모 참가국은 대한민국으로, 모두 571명(연무·기록 제외 시 257명) 등록했다. 100명 이상 참가하는 국가는 인도 141명, 몽골 119명, 우즈베키스탄 113명 등이다.

이번 대회는 국제연맹에서 모든 경기를 주관하고, 선수모집도 종목별 국제연맹에서 각 국가의 연맹을 통해 국가대표 선수를 선발하였다.

그 결과 세계랭킹 8위 이내, 직전 3년 세계선수권대회 및 대륙별 선수권대회 3위 이내 등의 이력을 가진 우수 선수들이 91명(8개 종목)이다.

엔트리 연장 중인 태권도, 씨름, 한국합기도, 용무도 등 일부 종목은 추가로 접수받을 계획이다. 이후 최종 참가선수는 105개국 3,000명 이상 접수될 것으로 보이며, 선수단·기술임원·운영요원 등은 모두 4,500명 이상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조직위 이재영 사무총장은 “국제연맹의 추천으로 세계적 수준의 기량을 갖춘 우수 선수들이 많이 참여하여 수준 높은 경기를 펼칠 것”이라며 “성공적인 국제종합무예대회가 되도록 경기 외에 비자 지원, 수송, 숙박, 급식, 경기운영시스템 등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체육관을 비롯한 9개 경기장에서 개최된다.

태권도, 유도, 무에타이 등 20개 종목에 100개국 4,000여명이 참가하는 세계 유일의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9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