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 거행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 거행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9.04.11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북도와 광복회 충청북도지부(지부장 서상국)는 11일 삼일공원 항일독립운동기념탑 광장에서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을 개최하였다.

이날 행사에는 이시종 충청북도지사를 비롯하여 도내 유일하게 생존하고 계신 오상근 애국지사와 광복회원, 도의회의장, 도교육감, 청주시장, 도․시군 보훈단체장 등 500여명이 참석하였다.

올해 기념식은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국권회복을 위해 헌신하고 민족자존의 기치를 드높였던 순국선열의 애국정신을 기리고, 대한민국의 뿌리인 대한민국임시정부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마련되었다.

‘지난 100년의 기억, 새로운 100년의 시작’이라는 표어 아래 식전공연, 임시정부 수립과정 경과보고, 기념사, 헌시낭송, 만세삼창 등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이날 기념식에는 독립운동가의 후손으로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김만회(92세, 故김재형 애국지사의 子), 라석주(84세, 故라상준 애국지사의 子), 윤경순(79세, 故윤응선 애국지사의 孫), 안위규(87세, 故안상태 애국지사의 子) 등 모범 광복회원 5명이 도지사 표창을 수상하였다.

부대행사로 선열들의 숭고한 발자취를 기억할 수 있도록 안중근 의사의 사형 선고 이후 어머니 조마리아 여사의 편지, 윤봉길 의사의 폭탄투하 사건, 김구 선생의 낡은 시계와 윤봉길 의사의 새 시계이야기 등 독립운동 관련 사진 100여점을 전시하였다.

이시종 도지사는 기념사에서 “조국의 독립과 민족자존을 위해 온몸을 바치신 선열께 경의를 표한다.”면서 “선열들의 숭고한 희생으로 광복을 이루고, 세계 속의 당당한 대한민국으로 성장하였다. 앞으로 강호대륙의 웅비하는 충북 미래 100년을 위한 대장정에 도민 모두가 힘과 지혜를 모아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9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QR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