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이 선택한 우리 술! 풍정사계-춘
대통령이 선택한 우리 술! 풍정사계-춘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9.03.26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정상회담에 이어 한·벨기에 정상회담 공식만찬주로 두번째 선정 쾌거

 

충청북도는 필리프 벨기에 국왕 방한과 관련한 공식 만찬주로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풍정리 소재 농업회사법인 화양 (대표 이한상)의‘풍정사계 춘’이 최종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풍정사계 춘’은 2016년 대한민국 우리술품평회 최우수상, 2017년 대한민국 주류 대상수상에 이어 트럼프 미국대통령 방한시 한미정상회담 만찬주로 선정된 전통주(용량 500㎖, 도수 15%)로도 유명하다. 국내산 쌀과 직접 디딘 전통누룩(향온곡)으로 빚은 약주로 인공 첨가물이 가미되지 않았고 100일 이상 숙성되어 숙취가 없는 것이 특징이다.

하(과하주), 추(탁주), 동(증류식 소주 25%, 42%)의 4가지 제품 중 기본주이고 완성도가 가장 높은 술로 평가되는 풍정사계‘춘’은 특유의 과실향으로 한․벨기에 정상회담의 격을 더욱 높였다고 전해진다. 농업회사법인 화양은 지난 22일 청와대 관계자로부터 만찬주 선정소식을 전해 듣고‘풍정사계 춘’ 80병을 청와대로 공식 납품했다고 전했다.

충청북도는 이번 공식 만찬주 선정을 계기로 지역 전통주 계승발전의 토대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 우수한 지역 전통주 제조업체를 선정하여 업체별 맞춤형 지원을 통한 전통주 경쟁력 확보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9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QR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