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충북문화관에서 ‘독립운동 기록 사진전’ 개최
충북문화관에서 ‘독립운동 기록 사진전’ 개최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9.03.25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26일은 안중근의사가 하얼빈에서 일제 침략의 원흉인 이토 히로부미를 처단하고 일제에 의해 사형을 선고받고 여순감옥에서 순국하신 뜻 깊은 날이다.

충청북도는 안중근의사의 순국일에 즈음하여 100년 전 선열들의 애국정신을 사진으로 만나는 ‘독립운동 기록 사진전’을 개최 한다.

3월26일부터 3월30일까지 충북문화관 숲속갤러리 1층에서 열리는 이번 사진전에는 안중근의사의 사형선고 이후 어머니 조마리아 여사사의 편지, 윤봉길의사의 물통모양의 폭탄투하 사건, 김구선생의 낡은 시계와 윤봉길의사의 새 시계이야기, 사형집행 당시의 모습 등 자유와 평화를 사랑하고 민족을 위해 목숨을 바쳐 희생했던 독립운동가들의 모습의 사진 등 50점을 선보인다.

광복회 충북지부 서상국지부장은 “100년전 선조들의 위대한 역사를 되새기고 그 정신을 기리자는 뜻으로 이번 전시회를 개최한다.”며 “관람하는 모든 이들이 독립운동의 숭고한 발자취를 오래도록 기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9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