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2019년 세계 물의 날’기념행사 개최
충북도, ‘2019년 세계 물의 날’기념행사 개최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9.03.12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제 : 물, 언제나 어디서나 누구에게나

충청북도는 ‘세계 물의 날(3월 22일)’을 기념하고 물의 소중함과 물 절약·물 사랑에 대한 도민 공감대 확산을 위하여 3월 22일 충주 탄금호 국제조정 경기장에서 ‘2019년 세계 물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충북도는 올해 주제를 “물, 언제나 어디서나 누구에게나”로 정하고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현재에도 미래에도 시간, 장소를 불문하고 모든 사람들에게 지속적으로 공급할 수 있어야 한다는 물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할 계획이다.

이날 기념식에는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조길형 충주시장, 김진수 충북물포럼대표, K-water충주지사장, 한국농어촌공사 충북지역본부장을 비롯해 관련기관, 도민, 대학생, 환경단체 등 2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시종 지사는 그동안 수질개선 및 상수원 관리 등 충북의 물 관리 정책에 기여한 공무원 및 민간인 15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한다.

기념식이 끝난 후에는 행사에 참여한 기관 및 환경단체, 지역주민 등이 함께 탄금호에서 하천정화활동을 실시한다. 특히 탄금호 수질정화를 위해 EM(Effective Micro organisms, 유용한 미생물) 흙공을 만들어 하천에 던지는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EM 흙공은 미생물 효소 발효액과 황토를 반죽해 야구공 크기로 만든 것으로 수질정화는 물론 악취제거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세계 물의 날」은 점차 심각해지는 물 부족현상과 수질오염을 방지하고 물의 소중함을 알리고자 UN이 1992년 열린 제47차 총회에서 제정·선포한 날로 매년 주제를 정해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충북도는 3월을 ‘물 사랑 집중 홍보기간’으로 정하고 각 시·군별로 자체 물의 날 기념식과 지역 내 주요 하천, 댐, 저수지 등에서 자연정화 활동을 벌이는 등 세계 물의 날을 기념하는 다양한 행사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특히 김성식 충청북도 환경산림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물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하면서, “앞으로도 안전하고 깨끗한 물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도민을 비롯한 민·관·학·연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9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QR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