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예타 면제로 특화산업육성 한층 탄력받는다
충북도, 예타 면제로 특화산업육성 한층 탄력받는다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9.02.07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6년간 2,070억원 확보, 지역 중소기업 R&D 집중 지원 -

충청북도는 도내 중소기업의 기술혁신을 촉진하여 지역기업 육성 및 일자리를 창출하고 자생 가능한 지역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지역특화산업 육성」및「스마트 특성화 기반구축사업」이 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 면제로 한층 탄력을 받아 추진된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충청북도는 지역특화산업 육성으로 스마트IT, 바이오헬스, 수송기계소재부품 등 충북의 3대 주력산업에 2020년부터 6년간 총 1,350억원의 중소기업 R&D를 집중 지원하는 사업으로 신기술ㆍ신제품 개발 및 제품ㆍ공정혁신에 소요되는 비용 지원을 통해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 크게 향상되게 된다.

※ 10인이하 중소기업 상용화 R&D(2년 3~5억원) 및 50인이하 지역

우수기업 성장견인 R&D(2년 6억원)

또한 스마트 특성화를 위한 기반구축으로 반도체융합부품, 바이오헬스, 태양광, 수송기계소재부품 등 4개분야에 2020부터 6년간 총 720억원 규모의 추가 예산확보가 가능하여 기구축된 반도체센터, 바이오센터, 한방천연물센터, 태양광기술센터 등 지역 거점센터에 노후장비 교체, 시제품 제작 및 인력양성 등을 수행하게 되고 이를 통해 충북도의 전략산업 지역거점 고도화가 가능하고 산업경쟁력이 크게 향상된다.

충청북도 관계자는“기업과 일자리, R&D 투자의 수도권 집중이 이어져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성장 격차가 확대되는 가운데 이번 지역특화사업 및 스마트 특성화 기반구축사업 예타 면제로 충북도에 소재해 있는 많은 관련 기관 및 중소기업들의 산업 경쟁력이 강화되고, 지역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더 많은 일자리 창출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9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QR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