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콘텐츠진흥원, 중부권 콘텐츠 산업 육성 간담회 개최
한국콘텐츠진흥원, 중부권 콘텐츠 산업 육성 간담회 개최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9.01.11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청주 ‘가람신작’ 등 지역콘텐츠 거점 현장 방문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한콘진)은 11일 충북 청주 내 문화공간 ‘가람신작’에서 중부권 지역문화산업기관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충북을 포함한 ‘중부권 콘텐츠산업 육성’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로서 마련됐다.

이날 현장에는 ▲한국콘텐츠진흥원장 김영준 ▲충남문화산업진흥원장 김인수 ▲충북지식산업진흥원장 전원건 ▲청주문화산업진흥재단 사무총장 박상언 ▲충북문화재단 대표이사 김승환 중부권 지역문화산업지원기관장 5명과 충북도청 문화예술산업과,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등 유관기관 관계자 13명이 참석했다.

특히, 이번 회의의 개최장소인 ‘가람신작’은 지난해 11월 개관한 충북 지역 기반의 문화콘텐츠 거점공간이라는 점에서 뜻깊다.

해당 공간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콘진에서 추진하는 ‘2018 콘텐츠누림터 조성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되었으며, (재)충북문화재단(대표이사 김승환)과 참여기관 ㈜오뉴월(대표 서준호)이 운영 중에 있다.

한콘진 김영준 원장은 “지역 콘텐츠는 지역만이 갖는 차별화된 강점을 살릴 수 있어야 한다.

수요와 향유층에 초점을 맞춘 콘텐츠 기업의 확장과 발전이 있길 기대한다”며 관광과의 연계를 통한 지역 콘텐츠의 확장과 발전에 대한 부분을 강조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주요안건인 지역별 특화 콘텐츠, 관광 연계 특성화 및 전반적인 콘텐츠 사업 현황에 대하여 공유하고, 중부권 지역 콘텐츠 산업 육성을 위한 정책 및 관련 기업들의 발전과 확장성을 위한 제도 개선 등 지역 콘텐츠 산업과 관련한 다양한 주제를 논의하며 기관별 협력체계를 견고히 다졌다.

이어 인근에 위치한 ‘대성비디오(영상·영화거점 콘텐츠누림터)’를 포함하여 충북문화관(옛 충청북도지사 관사), 충북 콘텐츠코리아랩 등 지역 콘텐츠 제작·향유공간으로 이동하여 실제적인 현장에 대한 심도 깊은 논의를 지속했다.

한편, 한콘진은 올해에도 ‘콘텐츠누림터 조성지원사업’ 등 지역 콘텐츠 육성을 위한 기획사업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9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ND소프트
QR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