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정 도의원, 조류인플루엔자(AI) 선제적 예방 위해 휴지기제 확대 주장
이상정 도의원, 조류인플루엔자(AI) 선제적 예방 위해 휴지기제 확대 주장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8.11.30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의회 이상정 의원, 5분 자유발언서 촉구

 

매년 겨울철이면 반복 발생하는 조류인플루엔자(AI)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고 이를 통해 지방자치단체의 예산을 절감하자는 축산농가 휴지기제를 확대·시행하자는 주장이 제기됐다.

충북도의회 이상정 의원(더불어민주당, 음성군 제1선거구)은 29일 제369회 정례회 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매년 겨울만 되면 AI 발생으로 충북뿐만 아니라 국가적으로 막대한 예산 낭비와 가금농가에 커다란 피해를 준 것은 물론, 방역인력도 대규모로 투입되어 지역경제에 막대한 손실을 가져왔다”고 말했다.

또한, “겨울철 AI 휴지기제 사업으로 약 94%의 예산이 절감되었으며 이는 주민의 혈세를 획기적으로 절감한 모범사례로 평가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 의원은 “겨울철 AI 휴지기제 시행 현재 61농가 41%의 농가를 60% 수준으로 확대하고 발생이 빈번한 지역을 대상으로 기간도 현재 4개월에서 5개월로 확대할 것”을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8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ND소프트
QR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