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회 전국무예대제전 충주에서 개최된다
제12회 전국무예대제전 충주에서 개최된다
  • 함께하는 충북
  • 승인 2018.08.02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무사(武士)들, 충주로 총집결

한국무술총연합회(회장 이시종)가 주최하는 제12회 전국무예대제전이 오는 4일과 5일 양일간 2000여명(선수단 1571명, 무예단체임원 197명, 심판 253명, 운영요원 70명, 총 2,091명)의 전국무예인들이 참가한 가운데 충주 호암체육관에서 개최된다.

역대 최대 규모인 이번 대회는 격투기, 택견, 국무도 등의 겨루기, 태권도, 검도, 해동검도 등의 시연경기를 비롯해 무예단체간 경쟁을 펼치는 연무경기와 기록경기가 열린다.

최근 정부가 전통무예진흥을 위한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있는 가운데, 무예단체들의 각종 대회 성장을 주목하고 있어 전국무전이 전국체전과 같이 무예종합대회로 성장이 가능하다는게 관계자들의 이야기다.

이번 대회에는 경기대회이외에도 학술세미나와 대한민국무예 명인 및 최고지도자 수여식이 있어 무예인들의 자긍심을 더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학술세미나에서는 미국 버클리대학교 동양무예센터의 러셀 안 박사가 주제발표를 통해 한국무예의 비전과 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안 박사는 버클리대학교에서 무예교육을 총괄하고 있고, WMC 위원과 세계대학스포츠연맹에서 기술대표로 활동하고 있어 해외에서 우리 무예의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또한, 이 대회의 꽃으로 불리는 연무경기(Martial Arts Show)는 종목과 상관없이 무예단체들이 출전해 맨손무예와 무기술부문으로 나뉘어져 경쟁을 펼친다.

연무경기대회에서 입상한 선수와 팀은 오는 9월에 충주에서 개최되는 국제연무대회 한국대표로 출전할 예정이다.

한편, 전국무예대제전은 ‘전국무전’으로 국내 최대규모의 전국종합무예대회다.

2007년 충주에서 시작된 이 대회는 청주와 김포 등에서 개최되었으며, 해가 지날수록 규모가 커져 앞으로 전국 순회대회로 각 지자체의 유치대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관람객이 참여하는 무예체험을 통해 기념메달과 경품도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8515)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82(문화동)
  • 대표전화 : 043)220-2083
  • Copyright © 2012~2018 충청북도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 웹사이트는 이메일 주소가 무단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ND소프트
QR코드